확대 l 축소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위력

7일 현재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의 영향으로 강풍이 불면서 고양시 소재 가로수가 부러져 차도에 쓰러져 있다.

고양시 또 다른 곳에서도 '링링'의 영향으로 가로수가 차도로 기울어져 있다. 이로 인해 시민들의 차량 소통에 불편을 끼치고 있다.    

 ( 사진 = 시민 제보)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