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 l 축소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 기념식 성료

Beyond 30년, '법원도서관의 새로운 도약을 말하다'
" 판례집과 판례해설서,학술지 등 간행물을 전자책으로 구축하여 법원도서관 홈페이지와 법원도서관 앱을 통해 일반에 제공"

" 법원도서관은 법원 내외부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국민들에게 봉사하고 법률문화를 선도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 기념식이 29일(목) 10:30  경기도 고양시 소재 법원도서관 법마루에서 법원도서관 조사심의관 김규동판사의 사회로 개최됐다.

사회를 진행한 김판사는 이날 행사전에 식순과 관련하여 기념식, 기념식수, 기념촬영, 특별전 관람 순으로 진행됨을 공지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김문석 사업연수원장, 허부열 법원도서관장, 강현중 사법정책연구원장, 이재준 고양시장, 최종환 파주시장, 김창보 서울고등법원장, 목덕균 본지 발행인 등을 비롯하여  각 지방 법원장, 법원 사무국장, 역대 법원 도서관장, 국회도서관장 등 120 여명의 내빈들이 참석했다.

허부열 법원도서관장은 기념사에서 " 1989년 9월 1일 개관 이래 재판사무 지원과 법률문화 창달을 위하여 힘써온 법원도서관이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했으며, 대표적인 법률전문도서관으로 자리매김을 하게 됐다. 국민들에게 법률정보서비스와 정보를 계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며 국민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 많은 성원을 부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법원행정처장이 국회 출석 일정 관계로  김인겸  법원행정처 차장이 축사를 대신했다. 김 차장은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라고 전했다.

법원도서관은 정기적으로 발간하고 있는 판례집과 판례해설서,학술지 등 간행물을 전자책으로 구축하여 법원도서관 홈페이지와 법원도서관 앱을 통해 일반에 제공하고 있다. 모발일 기기에 법원도서관 앱을 다운받아서 시간과 장소에 상관없이 최신의 판례와 학술논문을 이용할 수 있다.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을 축하해 주기 위해  안철상 제17대 법원도서관장, 노정희 제21대 법원도서관장, 신기남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장, 허용범 국회도서관장, 이재준 고양시장, 최종환 파주시장, 남영준 한국도서관협회장 등은 영상으로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축하영상메시지를 통해 "국내 최고의 법률도서관인 법원도서관이 과감히 문턱을 낮추고 평일과 주말에도 시민들에게 개방한 것에 경의를 표하며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라고 전했다.

또한 최종환 파주시장은 " 파주시 도서관과 더욱 교류하고 책을 매개로 지역 사회와 함께 성장해 나갈것을 기원한다. 대원원 산하 최고의 법률전문도서관인 법원도서관이 이용대상을 일반시민으로 확대한 것을 환영하며 진심으로 개관 30주년을 축하한다"라고 축하영상메시지를 전했다.

다음은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을 기념하는 고양예술고등학교 음악부 학생들의 축하공연이 있었다. 축하공연은 아일랜드의 민요인 '런던 데리의 노래'를 피아노 3중주 연주로, 오페라 '리날도'의 아리아인 '나를 울게 하소서'와  리하르 스트라우스의 가곡  '내 안에 간직한 사랑'을 각각 독창으로 감상했으며, 많은 내빈들의 큰 박수가 나왔다.

이어 법마루 정문 앞 화단에서 기념 식수 행사가 진행됐다. 진행순서는 기념식수 및 표지식 제막식 순으로 진행됐다.


기념식수는 민일영 전 대법관, 김문석 사법연수원장, 강현중 사법정책연구원장, 김창보 서울고등법원장, 김인겸 법원행정처 차장, 허부열 법원도서관장이 참여했다.

이번에 식수한 수종은 20년간 자란 반송으로 우리나라 전통정원에서 옛 선비들이 즐겨 심었으며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다수의 반송이 있을 정도로 수형이 아름다운 나무로 알려져 있다.

이어서 기념식수 표지석을 제막했다. 표지석 제막에 참여한 내빈들은 사법연수원장, 사법정책연구원장,서울고등법원장을 비롯한 법원장, 법원공무원교육원장은 좌측열에 자리를 했으며, 법원도서관장, 대한법무사협회장,국회도서관장,고양시장 등은 우측열에 자리를 정열하고 김규동 법원도서관 조사심의관의 구령에 따라 힘차게 잡고 있는 줄을 댕겨 표지석 제막을 했다.

폐식에서 이날 기념식의 사회를 진행한 김규동 판사는 " 법원도서관은 법원 내외부에 다양한 법률정보서비를 제공하는 법률전문도서관으로서 개관 후 지난 30년 동안 재판사무 지원과 국가의 법률문화 발전을 위해 쉬지 않고 달려왔다. 앞으로도 법원도서관은 법원 내외부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국민들에게 봉사하고 법률문화를 선도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  법원도서관 개관 3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했다.























  • 글쓴날 : [2019-08-29 22:44:32.0]

    Copyrights ⓒ 시민신문 & citizennews.bstorm.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